No menu items!
22.9 C
Munich
목요일, 6월 30, 2022

“이렇게 아플 줄 꿈에도 몰랐습니다” 습관처럼 반복했던 이 행동들은 잠재 되어 있던 염증들을 모조리 깨웁니다.

Must read

만성 염증이란 상처가 나면 일시적으로 반응하는 ‘급성 염증’과는 다르게 성인이 되고 노화가 오면서 불필요한 염증이 몸에 생기는 것으로 당뇨, 고혈압, 동맥경화, 치매 암 등 모두 ‘만성 염증’과 밀접한 관련이 있으며, 주원인이 된다.

즉, 만성 염증은 사람을 빨리 늙게 하고 죽게 하는 것이다.

그럼으로 건강을 위해서라면 반드시 만성 염증을 없애야 하는데, 만성 염증은 평소 안 좋은 생활습관에서 비롯된다고 한다.

따라서, 오늘은 반드시 고쳐야 하는 만성 염증을 만드는 습관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

만성염증 만드는 습관

1. 과다 섭취

비만이 되면 지방세포에서 만성 염증을 유발하게 된다. 칼로리 섭취를 많이 하는 과다 칼로리도 마찬가지다.

또, 평소 우리가 먹는 음식에는 오염된 식품첨가물들이 상당히 많이 들어있는데, 거기에 든 농약이나 항생제 등도 만성 염증을 유발하는 요인이 된다.

2. 같은 자세를 오래 유지하는 습관

오랜 시간 한 자세로 있으면 특정 근육과 관절에 엄청난 스트레스를 주게 된다.

이는 만성 염증의 대표적인 ‘류머티즘 관절염’으로 이어지게 되는데, 처음은 면역계 이상으로 시작해서 활막에 지속적 염증이 발생하고, 무릎 관절 손상, 관절 파괴가 되는 것이다.

3. 과일로 식사를 대체하는 습관

과일에는 과당이 많이 들어있다. 보통 우리가 섭취하는 탄수화물은 인슐린 작용을 해 몸에 포만감을 느끼게 해주는데, 과당에 경우 인슐린 작용을 하지 않아 포만감을 느끼지 못하게 한다.

따라서, 과일로 끼니를 때우게 될 경우 과당 과다 섭취를 할 수밖에 없고, 이는 만성 염증을 유발하는 뱃살로 축적 된다.

하루 과일 섭취 권장량은 400g이 적절하며, 다양한 종류를 먹는 것을 추천한다.

4. 과도한 음주 습관

알코올이 체내에서 분해되면서 염증을 유발하는 독소가 생성되게 되는데, 알코올을 분해하는 장기인 간이 가장 먼저 염증 유발 독소를 접하게 된다.

우리 몸에 독소를 해독하는 역할을 해야 하는 간이 염증 유발 독소를 오히려 생성하는 꼴이 되기 때문에 지나친 음주는 삼가해야 만성 염증을 잠재울 수 있다.

이외에도 흡연, 스트레스, 지나친 가공식품 섭취 등 만성 염증을 유발하는 위험이 곳곳에 도사리고 있다고 하는데, 이런 생활 습관은 당장에 개선해서 몸에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해야 한다.

More articles

Lates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