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 menu items!
23.7 C
Munich
일요일, 7월 3, 2022

매일 ‘이것’만 먹어도 혈전으로 꽉 막힌 혈관 뻥~ 뚫어줍니다!

Must read

며칠 전부터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이제 외출을 할 때는 꼭 외투를 챙겨야 할 날씨가 되었습니다.

날씨가 추워지면 우리 몸은 체온이 떨어지는 것을 막기 위해 혈관을 수축하고 이로 인해 혈액의 흐름도 줄어 혈관 건강에 빨간불이 켜집니다.

혈액은 우리 발끝부터 머리끝까지 원활하게 순환해야 제 기능을 다 하는 것인데 혈전으로 인해 혈관이 막히거나 좁아진 경우 혹은 혈압이 너무 높거나 낮아도 혈액순환을 방해할 수 있습니다.

혈액순환에 장애가 생긴다면 수족냉증과 손발저림 등이 나타나고, 심각한 경우 심혈관 질환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심혈관질환 전세계 사망원인 1위, 우리나라 2위

세계보건기구 WHO는 식사습관과 규칙적인 운동 등을 통해 심혈관질환으로 인한 사망률의 75% 이상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하는데요.

전문가들은 ‘이 음식’만 섭취해도 혈관을 꽉 막은 혈전을 없애고 혈액의 흐름을 개선시킨다며 추천하고 있습니다.

1) 양파

양파의 풍부한 항산화 성분들은 혈관을 확장시켜 노폐물과 독소를 배출해 혈액순환을 도와 혈관청소부라 불리고 있습니다.

양파의 대표 성분인 퀘르세틴은 면역력 향상, 항암, 항산화, 항염증 작용을 하는데 양파 100g당 32mg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또한, 혈액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여 피가 응고되어 생기는 피떡(혈전)을 방지하고, 나쁜 콜레스테롤(LDL) 수치를 낮춰줍니다.

더불어 매운맛을 내는 알리신 성분은 혈관 확장, 혈당 수치 감소와 함께 혈액을 맑게 하여 성인병 예방에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양파의 좋은 효능을 모두 흡수하고 싶다면 양파껍질까지 섭취해야하는데 한 연구에 따르면 양파 알맹이보다 겉껍질에 30~40배 많은 퀘르세틴을 함유하고 있다고 합니다.

양파껍질을 깨끗이 씻어 서늘한 그늘에 말려준 다음 차로 끓여 마시면 건강 개선에 큰 도움이 됩니다.

또, 양파를 손질할 때는 섬유질과 수직 방향으로 잘게 썰고 10분 방치 후 요리하면 황화아릴이 알리신으로 더 많이 변해 더 좋은 효과를 낼 수 있습니다.

2) 호두

세계보건기구와 미국심장학회, 캐나다보건부 등은 혈액순환을 개선시키려면 오메가-3를 섭취해야 한다고 권장하고 있습니다.

오메가3는 체내에서 만들어지지 않아 따로 섭취해야하는데 고등어, 연어 등 생선을 떠올리기 쉽지만, 호두에는 식물성 오메가3가 들어있습니다.

이 성분은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피를 맑게 해 피떡(혈전)이 생기지 않도록 하여 고지혈증과 동맥경화를 예방해줍니다.

호두를 비롯한 견과류 속 불포화지방산은 공기네 노출되면 쉽게 변질될 우려가 있으므로 밀봉하여 냉장 보관하는 것이 좋으며, 칼로리가 높으므로 하루에 한 줌(10알정도)만 챙겨먹는 것이 좋습니다.

3) 감귤류

감귤하면 비타민C를 떠올리시는 분들이 많은데 감귤 2개를 먹으면 성인 하루 비타민C 권장량을 섭취할 수 있으며, 그 외에도 각종 비타민, 식이섬유, 무기질 등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특히 수많은 과일 중 비타민P는 감귤에만 있는 성분으로 비타민C의 체내 흡수를 도와주며 모세혈관을 강화시키고, 혈액순환을 개선해줍니다.

제주대학교 생명공학부 연구팀은 감귤을 착즙하고 남은 감귤박 성분이 혈관형성을 촉진하고 동맥경화를 억제하는데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연구팀은 “감귤박에서 얻은 나리루틴과 헤스페리딘 성분이 모세 혈관 생성을 돕고 혈관을 튼튼하게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귤 껍질에 비타민C가 과육의 4배 함유되어 있고, 껍질의 하얀 부분에 헤스페리딘(비타민P)가 함유되어 있어 차로 끓여 마시면 좋습니다.

진피차 만드는법

① 귤껍질을 깨끗하게 씻어줍니다.
② 귤껍질을 얇게 썰어준 다음 채바구니에 겹치지 않게 4~5일간 말려주세요.
③ 뜨거운 물에 말린 귤껍질을 넣어 2~3분 끓여주세요.
④ 충분히 식힌 다음 물처럼 마시면 됩니다.

4) 콩

콩은 우리 밥상에 자주 올라오는 식품 중 하나로 다양한 방법으로 섭취하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장수 식단으로 꼽히는 ‘오키나와식’과 ‘불가리아식’에도 콩 요리가 들어있을 만큼 콩을 가까이 하는 것은 건강에 매우 이롭습니다.

콩의 영양소 중 35%는 단백질이 차지할 정도로 단백질이 풍부한데 이 성분은 혈관을 망가뜨리는 나쁜 콜레스테롤을 낮춰주고, 혈관을 탄력 있고 건강하게 해줍니다.

국민대학교 연구팀이 성인 9,026명의 식품섭취 빈도와 심혈관질환 관련 발병에 대해 조사한 결과,

콩, 두부, 두유를 매일 섭취하는 사람은 심혈관질환 발병위험이 27% 감소했으며, 주당 2회이상 섭취하는 사람은 12~14% 감소하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항산화 효과, 심장 건강, 당뇨병 위험 감소 등 다양한 건강 효능을 보기 위해선 하루 50g이상 콩을 꾸준히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5) 비트

우리에겐 조금 생소한 ‘빨간 무‘ 비트는 서양에서는 브로콜리, 파프리카, 샐러리와 함께 즐겨먹는 4대 채소로 꼽힙니다.

비트의 잎은 주로 쌈채소로 사용되고, 비트 열매는 생으로 무처럼 잘라 먹기도 하고, 즙이나 주스를 만들어 주로 먹고 있습니다.

칼륨은 100g당 325mg의 높은 함량으로 혈관 속 노폐물을 배출시켜 고혈압을 예방해주며 베타인과 질산염은 혈관을 확장시키고,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개선합니다.

영국 퀴메리대학 연구팀이 18~85세 고혈압 환자 64명을 대상으로 4주간 비트주스를 꾸준히 섭취하게 한 결과,

대부분 혈압은 정상 범위 내로 돌아왔으며, 혈관 확장 기능이 20%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한 항산화 성분이 뛰어나 노화와 암을 예방해주며, 식이섬유는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며 변비를 개선시킬 수 있습니다.

More articles

Lates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