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12월 8, 2022
Home건강"도대체 뭘 먹으라는거야?" 국민 최애 반찬인데 알고보니 '암세포 유발'하는 최악의 식품

“도대체 뭘 먹으라는거야?” 국민 최애 반찬인데 알고보니 ‘암세포 유발’하는 최악의 식품

30대 암 사망률 1위인 암. 그 중 위암은 암 중에서도 발생률 1위를 차지한다.

2019년 중앙암등록본부 자료에 따르면 위암은 전체 암 발생의 12.8%로 암 중에서도 발생률 1위를 차지한다고 한다.

조기 발견 시 완치율이 90%를 넘고 내시경을 통해 쉽게 발견할 수 있지만, 말기까지 무증상이 많아 조기 발견이 어렵고, 30대들의 경우 내시경을 자주 하지 않아 늦게 발견하기 쉽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라 잘못된 식습관, 음주 등은 위암 뿐만 아니라 자궁암, 췌장암 등 다양한 암 발생률을 높이기 때문에 식습관을 조절하는 것은 무척 중요하다.

그런데 우리가 모르고 먹어온 음식들이 우리도 모르는 사이 암을 유발하고 있었다는 사실이 알려져 충격을 더하고 있다.

맛있지만 암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멀리해야 하는 음식들, 무엇이 있는지 알아보자

가공 햄

부대찌개 속에 넣어도, 구워서 먹어도 맛있는 가공햄. 소세지, 햄, 베이컨 등 종류와 맛도 다양한 가공햄은 아이도 어른도 좋아하는 반찬이다.

하지만 이러한 가공햄은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국제암연구소가 지목한 암 유발식품이다.

이런 가공보관식품 속에는 질산염화합물과 나트륨 함량이 높아 위암 위험을 높일 뿐만 아니라 가공육을 매일 50g씩 먹으면 직장암에 걸릴 위험 또한 18% 높아진다고 한다.

붉은 고기

소고기와 돼지고기는 2군 발암물질이다. 2군 발암물질이란 발암 가능성에 대해 인체 자료는 제한적이지만 실험동물자료가 충분한 물질을 말하는데 붉은고기가 건강에 미치는 악영향이 계속해서 보고 되고 있다.

특히 불에 직접 구워먹는 바베큐식은 굽는 과정에서 암을 유발하는 유전적 돌연변이가 발생해 가급적 피해야 하는 조리법이며, 이 외에도 영국 리즈대학 영양역학연구실에 따르면 적색육을 자주 섭취한 연구 대상자들에게서 결장암이 많이 발생하는 것을 확인 할 수 있었다고 한다.

짠 음식

한식에는 유난히 짠 음식이 많다. 소금에 절인 나물, 짠 찌개, 짠 국, 맵고 짠 볶음 요리까지.

성인의 하루 소금 섭취 권고량은 5g으로 굵은 소금 한 숟가락 정도이지만 이렇게 짠 반찬이 한끼에 3개 정도 올라오는 점을 감안하면 한국인은 평균 2-3배 많은 소금을 섭취하고 있는 것이다.

문제는 짠 음식은 위벽을 자극해 위암을 유발하는데 실제 국가암정보센터의조사에 따르면 짠 음식을 많이 섭취한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위암이 발병할 위험이 4.5배나 높다고 한다.

당 음료

흔히 당은 살을 찌게해 다이어트의 적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당은 당뇨병 뿐만 아니라 암에도 좋지 않은 음식이다.

현대인이 쉽게 마시는 과일주스, 시럽이 들어간 커피, 콜라 속에는 설탕이나 액상과당이 다량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이러한 당음료의 섭취를 줄이고 물을 마시는 것이 건강에 유익하다.

특히 여성의 경우 당 음료를 즐겨 마시면 자궁암 발병률이 높아지는데, 미국 미네소타대학 연구팀에 따르면 단 음료를 많이 마시는 여성은 그렇지 않은 여성에 비해 1형 자궁내막암 발병률이 78%나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음식을 먹었다고 해서 당장 암에 걸리는 것은 아니다. 하지만 계속해서 먹거나 너무 많은 양을 섭취하게 되면 건강을 해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따라서 맵고 짠 음식, 달고 불에 구운 음식 대신 가공하지 않은 신선한 식재료를 활용한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또한 매일 400g 이상의 과일과 채소를 먹고, 정크푸드나 가공식품은 멀리하는 것이 암을 예방하는 식단이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