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2월 6, 2022
Home건강"왜 모르고 있었지?" 고추와 '이것'과 함께 먹었더니, 체내 염증 모조리 사라졌습니다.

“왜 모르고 있었지?” 고추와 ‘이것’과 함께 먹었더니, 체내 염증 모조리 사라졌습니다.

한국인의 밥상 하면 ‘고추’를 빠뜨릴 수 없습니다. 매운 맛을 사랑하는 우리에겐 꼭 필요한 채소입니다.

고추는 6월~10월 제철을 맞아 지금이 딱 먹기 좋은 때인데요.

음식의 매운맛을 내는 것 외에도 고추에는 다양한 영양 성분이 가득해 우리를 더욱 건강하게 만들어줍니다.

고추에는 과일만큼 풍부한 비타민C가 들어있는데 이는 블루베리의 5배, 사과의 20배가 넘는 양으로 하루 2~3개만 먹어도 일일 비타민 권장량을 채울 수 있습니다.

또한 비타민A, B, 칼슘, 인, 철분, 칼륨 카로틴 등 다양한 성분이 있어 균형 있는 영양소를 섭취를 돕습니다.

특히 고추와 ‘이것’을 같이 먹는다면 체내의 염증을 잡아주는 특별한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체내 염증 삭제하는 고추와 ‘이것’

그것은 바로 두부 입니다.

고추와 두부는 각각 우리 건강에 훌륭한 작용을 하지만 함께 먹는다면 더욱 시너지 효과를 나타냅니다.

1) 체내 염증 제거

고추의 매운맛을 내는 캡사이신 성분은 체내 항염증 및 향균 효과로 우리 몸의 각종 염증을 잡아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두부에는 이소플라본과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해 몸속의 염증 수치를 낮추는 작용을 합니다.

그래서 고추와 두부가 만나면 힘이 강력해지면서 우리 몸 속 체내 염증을 모조리 삭제할 수 있습니다.

2) 노화와 탈모 방지

두 가지 음식을 함께 먹으면 고추의 캡사이신과 두부의 이소플라본이 만나면서 ‘IFG-1’이라는 호르몬이 활성화 됩니다.

이 호르몬은 우리에겐 조금 낯설지만 의학계에서는 노화와 탈모 방지에 탁월한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머리카락의 모세포를 활성화하여 머리카락의 성장을 활성화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고추에는 혈액순환, 소화 촉진, 노화 예방, 고혈압 개선, 시력 보호, 감기 예방, 비만 예방 등 다양한 효능이 있습니다.

두부는 피로 해소, 건강 회복, 근육 발달 및 골다공증 예방, 두뇌 발달, 심혈관계 개선, 콜레스테롤 감소 등 다양한 효능이 있으니 두 가지 음식을 즐겨 드신다면 건강에 도움이 됩니다.

꽈리고추 두부 조림

매콤한 고추와 고소한 두부가 만나면 다양한 요리를 해볼 수 있을텐데요.

오늘은 꽈리고추와 두부를 활용한 두부 조림을 해보시는 건 어떨까요?

재료

꽈리고추 1 줌, 두부 1 모, 깨 2 스푼, 양념 재료 (간장 4 스푼, 설탕 2 스푼, 맛술 1 스푼, 물 2 스푼)

▶ 만드는 방법

① 꽈리고추는 깨끗이 씻은 후 꼭지를 제거하고 두부는 적당한 크기로 자른 후 키친타월로 물기를 제거합니다.

② 꽈리고추에 이쑤시개로 구멍을 내거나 칼집을 내준다면 양념이 잘 스며들어 더욱 맛있게 드실 수 있습니다.

③ 프라이팬에 기름을 두른 후 두부를 노릇하게 구워준 후 남은 기름에 꽈리고추를 살짝 볶아줍니다.

④ 볶은 꽈리고추에 양념 재료를 모두 넣고 잘 섞이게 살짝 볶아줍니다.

⑤ 부쳐둔 두부를 함께 넣어 양념이 골고루 묻을 수 있도록 볶아줍니다.

⑥ 양념이 적절하게 졸아 들면 깨를 뿌린 후 살짝 볶아 줍니다.

재료도 간단하고, 만드는 방법도 쉽지만 맛은 엄지척이 나오는 맛 입니다.

우리 몸의 염증을 모조리 없애고 싶다면 꽈리고추 두부 조림 강력 추천합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