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2월 6, 2022
Home건강"주체하지 못할 정도로 넘쳐흐르네.." 일주일만 따라해도 '정자 활동량'이 남들보다 2배 늘어납니다.

“주체하지 못할 정도로 넘쳐흐르네..” 일주일만 따라해도 ‘정자 활동량’이 남들보다 2배 늘어납니다.

여성에게는 없고 남성에게만 있는 전립선은 방광 입구의 요도를 둘러싸고 있는 장기다.

이 전립선에 문제가 생기면 소변의 흐름을 방해해 배뇨 증상을 일으키게 되고, 전립선염, 전립선비대증, 전립선암과 같은 전립선 질환을 유발해 통증이나, 소변장애, 심지어는 목숨까지 위협하게 된다.

그렇다면 전립선 건강을 지킬 수 있는 방법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

전립선 건강을 지킬 수 있는 가장 쉽고 효과적인 방법은 전립선 건강에 좋은 생활 습관을 몸에 익혀 사전에 문제가 생기기 전에 예방하는 것이다. 전립선 건강을 지킬 수 있는 생활 습관에 대해 알아보자.

정자 활동량 2배 높아지는 방법

  1. 케겔 운동
정자

케겔 운동은 출산이나 노화로 인해 늘어진 골반근육을 강화해 여성의 요실금 중세를 완화하기 위해 개발된 운동 방법이다.

이 운동 방법은 남성의 전립선을 강화시켜주는데도 효과적이라고 한다.

괄약근을 약 2~3초간 풀어주며 하루 50회 이상 3개월 이상 실시하면 소변장애도 개선이 가능하며, 발기부전 환자의 증상을 75% 개선했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1. 규칙적인 성생활

간혹 성생활로 인해 전립선 건강에 악영향을 미치지 않을까 생각해볼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규칙적인 성생활을 안 하면 오히려 울혈성 전립선염이라는 병에 걸릴 위험이 높다고 한다.

따라서 주 2회 정도의 규칙적인 성생활이 전립선 건강을 지키는데 효과적이며, 반대로 너무 과도한 성생활은 악영향을 미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1. 소변을 참지 않는 습관

소변을 자주 참게 되면 방광이나 요도에 염증이 생기고, 전립선 비대증을 유발 할 수 있다.

특히, 염증이 생기게 되면 전립선이 압박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전립선 건강을 위해서라면 꼭 지켜야하는 생활 습관이다.

  1. 회음부의 압박을 피하는 습관

자전거 타기, 오토바이, 승마 등 장시간 의자에 앉아있는 이들의 경우 전립선에 지속적인 자극이 가기 때문에 좋지 않다.

따라서 회음부를 압박하는 시간은 줄이고, 줄인 시간으로 하루 30분 걷기를 규칙적으로 하면 전립선 건강에 큰 도움이 된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