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 menu items!
23.7 C
Munich
일요일, 7월 3, 2022

1세대 별의 생성에 대한 이야기

Must read

별의 생성

별의 생성 숨겨진 이야기

국제 천문학자들은 우주 폭발, 즉 빅뱅 이후 8억 5천년 만에 형성된 거대한 가스 구름을 발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발견된 가스 구름의 화학적 구성은 1세대 별들이 빠르게 형성될 수 있도록 합성을 도왔고, 우주에 헤아릴 수 없을 만큼 풍요로운 별들이 생성됐습니다.

빅뱅은 우주를 급속도로 팽창하고 있는 엄청난 에너지들이 뜨겁고 탁한 가스로 출발했고, 이 물질들이 퍼져나가면서 급속도로 냉각되었고, 중립적인 수소 가스로 합쳐졌습니다.

하지만, 1세대를 포함한 최초의 별들은 자연 그대로 차가운 우주에서 형성되었는데, 초기 별들은 새로 생성된 젊은 별들과 합성되며 다른 비율로 원소가 생성되었고 이 작용이 이전 세대 별보다 더 풍부해진 환경을 형성했다고 합니다.

천문학자인 마이클 라우치는 “먼 옛날 우주 가스 구름은 첫 번째 별들을 독특한 원소 비율로 만들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습니다.

그는 칠레에 있는 카네기 라스 캄파나스 천문대에서 마젤란 망원경을 통해 ‘고대 가스 구름을 발견했다’며 흥분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출처: A Metal-poor Damped Lyα System at Redshift 6.4

2세대 별의 생성 & 존재

별의 생성

우주는 끊임없는 진화를 거치고 있으며, 오늘날에도 수십억 년 전처럼 광활한 우주에서는 소용돌이치는 먼지와 가스 구름이 남아있습니다.

천문학자들은 지금 하늘에 떠있는 태양은 1세대 별이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학자들의 말을 들어보자면 현재 태양에서 방출되는 빛을 연구함으로써 별의 금속 함량을 분석할 수 있는데, 지금의 태양은 상대적으로 금속이 풍부한 것으로 확인되었고, 적어도 2세대 별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수많은 천문학자들은 태양을 포함해 지구와 가까이 있는 행성들을 조사하고 있으며, 이들 역시 몇 세대에 걸린 별인지 분석하고 있습니다.

별의 생성

몇몇 학자들의 주장

몇몇 학자들은 지금의 태양을 3세대 별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초기 별들은 수소와 헬륨(그리고 리튬의 흔적)만으로 시작하는데, 이 원소들은 우주 자체의 시작힌 빅뱅에서 생성된 원소들입니다.

주기율표에 적힌 이 원소들은 융합과정에서 적은 양으로도 무거운 원소를 가지기 시작하며, 철보다 무거운 원소들은 초신성 폭발에 의해서만 행성되고, 이 폭발은 우주로 분출됩니다.

태양과 같은 별이 생성되기 위해서는 붕괴하는 가스 구룸이 필요하며, 그와 함께 2세대가 필요했을 것이라 설명하고 있습니다.

출처: Quora

함께 보면 좋은 글

슈퍼컴퓨터로 분석한 대규모 행성 충돌 시 지구의 영향

천문학 역사를 바꿔준 ‘허블 우주망원경’의 역사

토성 위성 타이탄 고리 생명체 존재 가능성은?

More articles

Lates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