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12월 9, 2022
Home건강"꽉 막혔던 도로가 뻥 뚫리는 기분.." 5분 투자로 뇌 노폐물 청소 효율...

“꽉 막혔던 도로가 뻥 뚫리는 기분..” 5분 투자로 뇌 노폐물 청소 효율 60% 높이는 방법 공개

바쁜 일상 속 많은 현대인들은 만성 피로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핸드폰도 쓰다보면 방전되면 충전해주듯 우리 몸도 충전해줘야 합니다.

기계든 사람이든 활동에 필요로 하는 에너지가 부족하면 저마다 충전 방식이 따로 있는데 우리 몸은 충분한 영양소 섭취와 수면이 그 방법입니다.

다양한 이유로 뇌에는 각종 노폐물이 쌓이게 되는데, 우리가 잠을 잘 때 뇌척수액이 분비되는데, 이 성분은 더럽혀진 뇌를 청소하는 청소부 역할을 하게 됩니다.

이때, 이것만 5분 한다면 뇌척수액의 청소 효율이 무려 60%나 더 높아져, 치매와 알츠하이머와 같은 질병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합니다.

5분 투자로 뇌 노폐물 청소 효율 60% 높이는 방법 공개

2013년 미국 펜실베니아 대학 연구팀은 뇌 과학 측면에서 잠자는 동안 뇌는 어떤 활동을 하는지 연구했습니다.

연구팀은 “우리 몸이 깊은 잠에 빠질 때, 뇌는 뇌척수액을 분비하는 것을 확인하였고, 뇌에 쌓인 노폐물을 청소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또, 뇌척수액은 의식이 깨어있을 때에는 배출되지 않아, 잠들어 있을 때만 그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하는데요.

그런데, 뇌척수액의 청소 효율을 무려 60%가 높이는 방법을 찾았다고 합니다.

그것은 바로 ‘명상’입니다. 하루 5분간의 명상은 우리 몸의 긴장을 완화시키고 스트레스를 해소하는데 탁월한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명상은 숙면과도 연관성이 있다고 밝혀졌는데, 연구팀은 명상 같은 훈련 등으로 깊은 잠에 빠지면 평상시보다 뇌척수액이 무려 60% 이상 더 배출된다고 말했습니다.

우리 뇌에는 단백질 찌꺼기가 축적되어 뇌 흐름을 방해하고 치매나 알츠하이머병을 유발할 수 있는데, 하루 5분간의 명상만으로도 충분히 예방 가능하다고 합니다.

최근 명상에 관심이 많아지면서 유튜브와 같은 동영상 플랫폼에 ‘명상 강의’가 많이 올라오니 참고하면서 배우면 좋습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