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 menu items!
27 C
Munich
목요일, 6월 30, 2022

“몸에 들어오는 순간 코로나 세포 전멸…” 의학 전문가가 밝힌 면역력 최대치 끌어올리는 놀라운 방법

Must read

코로나19가 전 세계를 강타했고, 쉽사리 사그라들지 않고 있는 최악의 상황입니다.

하지만 무서운 확진자의 증가세 속에도 슈퍼 면역력을 가진 사람들은 건강하게 코로나1 9를 이겨내고 있습니다.

많은 의학전문가들은 면역력을 높이기 위한 최고의 방법으로 “수면”을 꼽고 있는데요.

누구나 매일 취하는 수면이지만 수면 습관에 따라 슈퍼 면역력을 가질 수도 있지만 반대로 면역력을 저하 시킬 수 있습니다.

면역력 최대치 끌어올리는 놀라운 수면습관 5가지

1) 충분한 수면 시간

수면은 단순한 휴식시간을 넘어 부족한 에너지를 보충하고 신체 기능을 높일 수 있습니다.

부족한 수면은 면역 기능을 떨어뜨릴 수 있어 하루 5시간 미만으로 수면을 취한다면 면역기능은 저하되어 질병에 노출되기 쉬운 상태가 됩니다.

하루 7시간 이상 충분한 수면을 취해야 최상의 컨디션으로 다음날을 시작할 수 있으며 면역력을 최대치로 끌어올릴 수 있습니다.

2) 규칙적인 습관

아무리 충분한 수면을 취한다고 해도 잠자리에 들고 일어나는 시간이 뒤죽박죽이라면 면역기능을 악화시킵니다.

그렇기 위해서는 매일 같은 시간에 자고 일어나는 것이 중요한데요.

평소 많은 사람들이 주중엔 일찍 일어나고 주말엔 부족한 잠을 한꺼번에 충전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 경우엔 몸 속에서도 ‘시차’가 생겨 마치 당일치기로 장거리 여행을 다녀온것처럼 신체에 무리가 될 수 있습니다.

또한 우리 몸의 수면 호르몬이 분비 되는 시간은 밤 10시에서 새벽 2시로 멜라토닌의 분비로 숙면을 취하기 적정합니다.

3) 다른 행동 금지

잠자리에 들어 스마트폰을 많이 보는데 이는 건강에 도움이 되는 수면습관이 절대 아닙니다.

밤 늦게 까지 스마트폰을 사용하면 수면시간이 단축되어 수면의 질을 떨어뜨릴 수 있습니다.

또 침대에 누워 걱정을 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해결되지 않는 일에 대한 지나친 걱정은 수면을 방해하고 정신건강을 해칠 수 있습니다.

4) 야식 금지

음식을 먹게 되면 음식을 소화하기 위해 몸에서는 소화 활동을 하게 됩니다.

잠자리에 들기 전 야식을 즐기는 경우가 많은데 수면을 취하는 동안 휴식을 취해야하는 위장이 계속해서 일을 하기 때문에 수면 방해는 물론 위에도 좋지 못한 습관 중 하나 입니다.

최소 수면을 취하기 3시간 전에는 야식이나 음식 섭취는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5) 적절한 온도와 습도

쾌적한 침실 환경을 차지하는 중요한 부분은 온도와 습도 입니다.

계절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실내온도는 20~22도씨를 유지하고 습도는 40~60%를 조절한다면 숙면을 취하고 바이러스 확산 예방에 도움을 줍니다.

More articles

Lates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