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4월 16, 2024
Home건강"진짜 자주 쓰는데.." 종이호일 '이렇게' 썼다간 인체에 치명적인 실리콘이 내 입으로 들어옵니다!

“진짜 자주 쓰는데..” 종이호일 ‘이렇게’ 썼다간 인체에 치명적인 실리콘이 내 입으로 들어옵니다!

불과 몇 년 전 까지만 해도 호일이라고 하면, 알루미늄 호일만 생각했는데요.

알루미늄 호일의 유해성이 알려지면서 인체에 무해하다는 종이호일이 점점 대중화되어 가고 있는 추세입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226-1024x576.png입니다

프라이팬부터 시작해서 에어프라이어, 전자레인지 등으로 요리를 할 때 종이호일을 사용하면 음식이 달라붙지 않아 기름을 두르지 않아도 탈 걱정이 없죠?

또 음식물에서 나오는 기름이나 찌꺼기 등을 종이호일이 알아서 걸러주기 때문에 보다 깔끔한 조리가 가능합니다.

무엇보다 냄새까지 잡아주어 이러한 종이호일의 장점을 알고 많은 주부들이 음식을 조리할 때 없어서는 안 될 필수품으로 여기곤 하는데요.

하지만 이렇게 우리가 믿고 쓰는 종이호일이 사실은 결코 안전하지 않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227-1024x1024.png입니다

특히 프라이팬에서 생선이나 삼겹살 등을 구울 때 냄새나 기름 튀는 걸 방지하기 위해서 종이호일을 많이들 사용하실텐데요.

음식을 종이호일에 조리하게 될 경우 음식과 실리콘을 함께 드시는 것과 같다고 합니다.

바로 종이호일은 온전한 종이가 아니기 때문입니다.

종이호일은 내열 온도를 올리기 위해 실리콘(Polysiloxane)으로 코팅하는 작업을 거치게 된다고 하는데요.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230-1024x576.png입니다

이 실리콘 코팅은 평균 200℃에 녹아 분리되어 떨어져 나오게 된다고 합니다.

가스불에 프라이팬을 올리게 되면 프라이팬 표면온도가 순식간에 200~300℃가 넘게 되는데요.

이때 프라이팬과 종이호일이 만나면 결국 실리콘 성분이 분해되어 떨어져 나오게 될 수 밖에 없다고 해요.

이렇게 떨어져 나온 실리콘은 음식과 버무러져 고스란히 우리 몸으로 돌아오게 된다고 합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14001000049-1024x1024.jpg입니다

종이호일의 사용상 주의사항에는 대부분 200~240℃ 이하에서 사용하라고 내열온도가 명시되어 있지만, 과연 이 온도를 지키는 분이 얼마나 계실까요?

또 180℃~200℃ 정도 되는 오븐이나 에어프라이에서는 종이와 실리콘이 붙어 있는 힘이 약화돼 미세플라스틱이 떨어져 나올 수도 있다고 합니다.

따라서 종이호일은 음식을 감싸는 용도 또는 기름진 음식을 담는 깔개 용도로만 사용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