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1월 19, 2023
Home건강"이게 이렇게 끔찍할 일이야..?" 여드름 난 부위에 세척 안한 브러시 사용한 여성의...

“이게 이렇게 끔찍할 일이야..?” 여드름 난 부위에 세척 안한 브러시 사용한 여성의 최후

대수롭지 않게 여기다가 낭패를 보는 경우가 가끔 있습니다. 소독되지 않은 손으로 여드름을 짜거나 더러운 줄 알지만 계속 사용하는 메이크업 도구들이 이런 경우에 해당되는데요. 세척되지 않은 메이크업 브러시를 사용하다 박테리아에 감염되어 실명까지 될 뻔한 여성의 사연을 전해드립니다.

영국 일간 매체 미러에서는 주기적으로 세척하지 않은 브러시를 여드름 상처 부위에 사용한 여성이 급성 세균 감염증에 감염되었다 전했습니다.

미국 텍사스 주 오스틴에 거주하는 20대 여성 케이티 라이트는 여드름을 짠 후 붉은 기를 가리기 위해 피부 메이크업을 하였습니다. 그런데 30분 후 상처가 난 부분을 포함한 얼굴 전체가 뜨겁고 붉게 부어올랐는데요.

시간이 지날수록 여드름을 짠 부위는 더 커졌고 극심한 통증이 느껴졌습니다. 결국 급히 병원을 찾은 케이티는 박테리아 감염으로 인한 봉와직염이라는 진단을 받게 됩니다. 봉와직염이란 급성 세균 감염증 중 일부로 열감과 붓기가 동반되며 심한 통증이 느껴지는 것이 특징인데요.

케이티를 진찰한 의료진은 “여드름 상처에 세척하지 않은 브러시가 닿게 되면서 세균에 감염된 것”며 “최악에 경우 실명까지 유발할 수 있다”라고 전했습니다. 케이티는 이번 경험을 자신의 SNS에 업로드하며 많은 사람들에게 세척하지 않은 메이크업 브러시에 대한 위험성을 알렸는데요.

“메이크업 브러시를 깨끗하게 관리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라며 “세균에 감염되면 얼굴에 큰 흉터를 생길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실제로 국민 건강 서비스에서는 “세균 감염은 갑자기 발생되며 신체에 빠르게 퍼지기 때문에 심각한 경우엔 생명까지 위험하다”라고 경고하기도 했습니다. 현재 케이티는 항생제를 처방받았으며 눈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몇 달 후면 긴 팔을 넣고 짧은 소매의 옷을 꺼내야 하는 계절이 다가옵니다. 이렇듯 메이크업 도구 역시 한 번씩 변화가 필요한데요.

메이크업 도구인 퍼프, 브러시, 아이섀도 팁 등 오래 사용한 도구에서는 땀은 물론 먼지와 세균이 뒤섞여 발견되기 때문입니다. 한 뷰티 프로그램에서는 신발 깔창보다 22배나 많은 세균이 메이크업 도구에서 발견되었다 밝히기도 했습니다.

또한 성인 피부 트러블의 원인 중 하나는 메이크업 도구의 불청결이라고 합니다. 특히나 아이 브러시와 립 브러시는 수분기가 있는 눈가와 입에 직접 닿는 도구들로 세균이 가장 번식하기 쉬운 여건을 갖추고 있다고 하는데요.

아이&립 브러시는 사용 후 간단하게 물티슈로 닦고 주기적으로 세척과 건조를 한 후 보관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메이크업 전문가들은 이유 없이 얼굴에 트러블이 올라오거나 화장이 계속 갈라진다면 메이크업 도구 관리가 문제일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파우더 퍼프나 블러셔 브러시는 가루화장품 제품과 많이 접촉되는 도구들로 세척하지 않은 상태로 오래 사용하면 브러시의 털에 파우더나 블러셔 가루들이 뭉쳐있는 것을 발견할 수 있는데요. 이때 세균들이 증식하여 피부 트러블을 유발하는 것입니다.

특히나 파우더 퍼프는 많이 사용하기도 하고 미세먼지가 많이 붙으므로 적어도 일주일에 한 번정도 세척을 하며 파우더와 퍼프는 따로 보관하는 것이 좋습니다.

가장 좋은 방법으론 퍼프를 자주 교체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메이크업 도구를 세척하는 전용세제가 따로 있지만 집에 있는 중성세제를 미지근한 물에 희석해 세척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중성세제를 희석한 따뜻한 물에 메이크업 도구들을 10분 정도 담갔다가 눌러 씻어낸 후 이물질과 거품 등 더 이상 나오지 않을 때까지 충분히 헹궈주고 통풍이 잘 되는 그늘에서 충분히 건조해 주는 것입니다.

또한 브러시의 경우 중성세제를 푼 물에 원을 그리듯 돌려 브러시모에 틈틈이 갇혀있는 가루들을 제거해 주고 이후 물기를 짜면서 원래 모양을 잡아 건조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우리의 화장대에는 다양한 종류의 화장품과 메이크업 도구들이 있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화장품과 화장도구를 사용 후 화장대 위에 그대로 올려놓는데요.

화장품을 사용한 후 제대로 정리하지 않는다면 먼지들과 미세한 세균들이 증식하고 이 세균들이 피부에 옮겨져 피부 트러블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아름다운 변신 후에는 깔끔한 화장대 유지도 함께 관리해 주시길 바랍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