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월 24, 2023
Home건강"효과 끝내준다 해서 샀더니.." 소름 돋는 실체를 숨기고 의약품인 양 뻔뻔하게 광고한...

“효과 끝내준다 해서 샀더니..” 소름 돋는 실체를 숨기고 의약품인 양 뻔뻔하게 광고한 제품

최악의 이성 조건 1위로 ‘대머리’가 꼽힐 만큼 탈모는 예나 지금이나 또 국가와 성별을 불문하고 달갑지 않은 신체현상으로 치부되는데요.

이에 각종 탈모 관리 제품들이 늘어나고 있는데, 공산품이나 화장품을 탈모 예방이나 치료에 효과가 있는 것처럼 허위, 과대광고하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EC%88%98%EC%A0%95%EB%90%A8_22870_44191_829-1024x634.gif-1024x634.jpg입니다

특히 이번에 온라인을 통해 샴푸가 탈모 예방이나 치료에 효과가 있는 것 처럼 광고 및 판매한 172건이 식약처에 적발됐다고 합니다.

탈모 치료제 즉 의약품은 두피에 흡수돼 작용하는 방식이라고 해요.

샴푸와 같이 모발을 씻어내는 용법으로 허가받은 제품은 아직 단 1건도 없다고 합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EC%88%98%EC%A0%95%EB%90%A8_SSI_20161005153204-1024x682.jpg-1024x682.jpg입니다

이 때문에 샴푸에 대해서는 의약품으로 오인할 수 있는 탈모 치료, 방지라던지 모발 성장, 두께 등의 표현을 사용할 수 없다고 하는데요.

많은 탈모 전용 샴푸들이 아무렇지도 않게 쓰는 것은 물론 이 외에 두피 진피층까지 영양성분 전달 등의 표현까지 사용하며 소비자를 기만하고 있다고 해요.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EC%88%98%EC%A0%95%EB%90%A8_hair-2-1-1024x682.jpg-1024x682.jpg입니다

그런데, 일부 탈모 샴푸에는 식약처 인증마크가 표시된 제품도 있는데요. 이런 제품 또한 아무런 효과가 있다는건지 없다는건지 어떻게 된 일 일까요?

식약처에서는 ‘덱스판테놀, 비오틴, 엘-멘톨, 징크피리치온’ 이라는 4가지 성분이 일정 함량 이상 함유될 경우에는 탈모 샴푸, 관리, 케어 등 ‘탈모 샴푸’로 판매할 수 있도록 했다고 해요.

실제로 위 4가지 성분의 경우 탈모에 효과가 있는 성분이긴 하나 샴푸에 들어가봤자라고 합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EC%88%98%EC%A0%95%EB%90%A8_GettyImagesBank_152493605_M-1024x682.jpg-1024x682.jpg입니다

성분이 좋든 안좋든 결론은 모발을 씻어내야하는 샴푸로는 탈모를 예방하거나 치료하는 기능을 할 수 없기에 좋은 성분들이 있으나 마나이기 때문이죠.

따라서 탈모 샴푸는 아무리 식약처 인증 마크가 있다한들 탈모를 예방하거나 치료할 수 없다는 점 기억 해주세요!

기능성 화장품 또한 탈모 증상 완화에 도움을 줄 뿐 탈모 치료 의약품과는 완전히 다르다는 점도 명심하시길 바랍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EC%88%98%EC%A0%95%EB%90%A8_%ED%83%88%EB%AA%A803-1024x546.jpg-1024x546.jpg입니다

탈모는 더 이상 허위광고가 넘쳐나는 탈모 제품에 의존하지 마세요.

초기 단계일수록 치료 효과가 좋기 때문에 머리카락이 가늘어졌거나 이전보다 많이 빠진다고 느낀다면 전문의와 정확한 진단 후 치료 받는 것이 가장 좋다고 해요.

또한 탈모에 영향을 주는 생활 습관 개선(식습관, 음주, 흡연, 스트레스 관리 등)이 탈모를 예방하거나 지연시킬 수 있다고 하네요.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