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1월 8, 2023
Home건강"이렇게 했을 때.." 탈모학회 회장이 알려주는 3초도 안 걸리는 탈모 확인법

“이렇게 했을 때..” 탈모학회 회장이 알려주는 3초도 안 걸리는 탈모 확인법

여러분의 머리숱은 안전하신가요? 우리나라 국민 5명 중 1명이 탈모로 고민하고 있다고 합니다.

지난 5년 동안 병적인 탈모로 적극적인 치료를 받은 이들의 수는 115만명에 달한다고 하는데, 치료를 받지 않으신 분들의 수를 더 하면 그 수는 어마어마 하겠죠? 이렇게 차고 건조한 겨울날에는 특히 탈모 증상이 더 심해진다고 합니다.

전문가에 따르면 치료 적기를 놓치게 되면 탈모 진행이 더욱 빨라질 수 있다며 간단한 자가진단법을 공개했습니다.

15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한 대한탈모학회 이상욱 회장이 출연했습니다.

이상욱 회장은 ‘일시적인 탈모는 링거만 맞아도 탈모가 개선되는 분들이 많다’며 ‘치료를 해야하는 탈모라고 했을 때에는 3개월 이상 머리카락이 하루에 100개 이상 빠지는 것을 말한다’고 정의했습니다.

유튜브 ‘CBS 김현정의 뉴스쇼’

이어 ‘본인이 50개 이상 빠진다고 느낀다면 실제로는 의식하지 못하는 사이 100개 이상 빠지는 경우가 많다’며 이때는 병원에 내원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습니다.

이상욱 회장은 ‘요즘 머리가 많이 떨어지긴 하는데, 나도 탈모일까?’ 탈모 치료를 고민하시는 분들을 위해서 일반인들이 집에서도 쉽게 할 수 있는 탈모 진단 테스트로 직접 머리카락을 당기는 ‘풀 테스트’를 소개했습니다.

풀 테스트는 자신이 탈모인지 아닌지 단 3초만에 알 수 있는 테스트라고 하는데, 풀 테스트를 하는 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풀 테스트

유튜브 ‘CBS 김현정의 뉴스쇼’

풀 테스트는 우선 손가락을 펴서 머리카락 속 두피쪽으로 손을 밀어넣고 손으로 머리를 한움큼 잡아주세요.

그 후 중간 정도의 힘을 주어 손을 머리카락 끝까지 빼내주시면 됩니다.

이렇게 했을 때 손에 남아있는 머리카락 갯수로 탈모 가능성을 진단할 수 있다고 하는데요.

이 회장에 따르면 보통 사람이라면 머리카락이 빠지지 않거나 1~2개까지는 정상으로 본다고 합니다.

유튜브 ‘CBS 김현정의 뉴스쇼’

하지만 3개 부터는 탈모를 의심 해봐야 한다고 합니다.

풀 테스트 외에도 자고 일어났을 때 보통 사람은 베개에 묻어나오는 게 거의 없는데, 베개에 꾸준히 머리카락이 1~2개씩 묻어나오면 탈모를 의심해볼 수 있다고 하네요.

이 회장은 모든 병이 그렇듯이 오래되뎐 완치가 쉽지 않듯이 탈모도 마찬가지라고 합니다. 또 대부분은 치료하면 완치가 되지만 다만 꾸준히 관리는 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탈모가 의심되면 병원에 가서 진료 후 정확한 치료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고 하는데, 우선 풀 테스트부터 해보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출처 : 유튜브 ‘CBS 김현정의 뉴스쇼’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