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12월 8, 2022
Home건강"부작용 1도 없는 천연 식탐 조절제.." 밥 먹기 전에 '이것' 먹었을 뿐인데...

“부작용 1도 없는 천연 식탐 조절제..” 밥 먹기 전에 ‘이것’ 먹었을 뿐인데 26kg 감량했습니다.

밥 배 따로 간식 배 따로, 먹고 돌아서면 배고프고 배고프지 않아도 끊임없이 먹는다면 당신은 이미 식탐 중독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식탐이 암과 돌연사, 치매까지 부를 수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실제로 MBN ‘엄지의 제왕’에 출연한 장동민 한의사의 경우 과거 몸무게 98kg 시절, 즉 식탐 최고조때 머리를 감기 위해 고개를 숙이면 코피가 주르륵 흐르곤 했다고 해요. 천운으로 코가 터져서 다행이지 코가 안터지고 뇌가 터졌으면 뇌출혈로 이어졌을 것이라고 하는데요.

ⓒ MBN ‘엄지의 제왕’

식탐을 끊지 않으면 다음엔 뇌혈관이 터질 것을 암시하고 식탐 조절을 결심했다고 합니다.

장동민 한의사는 식단과 운동을 병행하면서 과거 98kg→72kg으로 총 -26kg를 감량했다고 하는데요.

운동이 식탐 조절에 미치는 영향은 불과 10~20% 정도 밖에 되지 않는다고.. 식탐 조절 성공의 90%는 바로 식단으로 식탐만 끊어도 다시 태어날 수 있다고 하는데요.

ⓒ MBN ‘엄지의 제왕’

장동민 한의사는 식탐을 끊는 방법으로 ‘먹어서 식탐을 없애자’라는 의외의 방법을 제시했습니다.

그는 천연 식탐 조절제를 먹으면, 식탐을 억제할 수 있다고 자신있게 얘기했는데요.

과연 장동민 한의사가 실제로 식사 전, 갑자기 음식이 당길 때 먹고 식탐을 없앤 음식은 무엇일까요?

약초콩

ⓒ MBN ‘엄지의 제왕’

바로 식초, 감초, 검은콩, 둥글레로 만든 약초콩이라고 하는데, 이 천연 식탐 조절제의 핵심 재료는 바로 검은콩이라고 합니다.

검은콩은 다이어트 식단에 빠지지 않는 음식이죠? 검은콩은 몸속 독소를 제거하고 소화를 촉진해 포만감을 주는 데 효과적이라고 합니다.

또한 동의보감에 피난대도환이라는 처방이 있다고 해요. 검은콩의 껍질을 벗겨 만든 것으로 전쟁이나 난을 피해 갈 때 먹는 환이라고 하는데요.

그 피난대도환을 응용하여 구하기 쉬운 재료와 약재로 약초콩을 만들었다고 하네요.

ⓒ MBN ‘엄지의 제왕’

콩은 유명한 별명이 하나 있죠? 바로 ‘밭에서 나는 쇠고기’ 그만큼 식물성 단백질이 풍부하다고 하는데요.

우리 머릿속에 있는 식욕 조절 장치에는 단백질의 방이 들어 있다고도 표현을 한다고 하는데, 즉 단백질 양이 어느 정도 충족이 되야 식욕이 조절되기 시작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그런 단백질이 아주 양질로 공급해줄 수 있는 게 바로 콩이라고 해요.

그 뿐만 아니라 콩에는 레시틴이라고 성분이 풍부하게 함유되어있어 우리 몸의 콜레스테롤을 낮추는 효과가 있다고 있으며, 또 우리 몸에 좋은 항산화 효과가 흰콩에 비해서 검은콩이 훨씬 더 많이 들어있다고 하네요.

약초콩 만들기

ⓒ MBN ‘엄지의 제왕’

① 검은콩 한되(1.4kg)를 깨끗이 씻은 다음 센 불에 볶아 껍질을 벗겨 낸다
② 껍질을 벗겨 낸 콩을 유리병에 담고 감초 40g, 둥글레 20g을 베주머니에 넣는다

Tip. 껍질을 벗겨 내면 둥글레, 감초의 약리 성분이 콩에 더 흡수되는 효과

껍질 벗길 때 유의할 점 *

콩의 경우 물에 불리거나 삶아서 껍질을 벗기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수분이 닿으면 콩의 유익한 성분이 빠져나갈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따라서 검은콩을 볶는 방법이 영양소 섭취 효과를 극대화 시켜준다고 하네요.
ⓒ MBN ‘엄지의 제왕’

③ 약초를 넣은 베주머니를 유리병에 담고 식초를 콩의 2배만큼 붓는다
④ 5~7일 정도 그늘진 곳에서 숙성시킨 후 콩만 건져낸다

Tip. 숙성할 때 식초량이 줄어들면 조금 더 부어주세요.

약초콩은 기본적으로 매 끼니 때마다 식사 전에 15알 정도(밥 한 숟가락) 먹는 것을 추천

또한 음식이 심하게 당길 때 망설이지 말고 약초콩을 먹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고 합니다.

출처 : MBN ‘엄지의 제왕’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