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12월 9, 2022
Home건강"귀 한쪽 떨어져 나가는 줄.." 필수템 에어팟이나 버즈 '이렇게' 쓰다가는 저처럼 귀가...

“귀 한쪽 떨어져 나가는 줄..” 필수템 에어팟이나 버즈 ‘이렇게’ 쓰다가는 저처럼 귀가 썩어버립니다.

요즘 에어팟이나 버즈 쓰시는 분들 굉장히 많으시죠? 이제 이런 무선 이어폰은 거의 없으면 안되는 필수템처럼 여겨지고 있습니다.

처음 나왔을 때 까지만 해도 어마무시한 가격 때문에 큰 맘 먹고 구매를 했어야 했기에 착용하고 계신 분들이 몇 없었는데, 이제는 어딜가나 무선 이어폰을 착용하고 계신 분들을 볼 수 있는데요.

ⓒ 유튜브 ‘스브스뉴스’


무선 이어폰은 아무래도 연결해주는 선이 없다 보니 한쪽이 갑작스레 사라지는 경우가 많죠?

이럴 때 우리는 새로 사기에는 너무 부담스러운 나머지 각자 사정에 맞게 중고거래를 애용하고 있습니다.

ⓒ 유튜브 ‘스브스뉴스’

이렇게 중고로 에어팟을 사거나 혹은 친구와 에어팟을 나눠 끼거나 누군가에게 빌려주면서 자연스럽게 무선 이어폰은 다른 사람의 귀와 또 다시 나에 귀에 꽂아지는 경우도 있는데요.

이것은 매우 위한 행동이라는 사실을 알고 계셨나요?

ⓒ 유튜브 ‘스브스뉴스’


유튜브 ‘스브스뉴스’ 채널에 “에어팟, 버즈 쓸 때 절대 해선 안 되는 행동”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개재됐는데요.

영상에서 친구 혹은 다른 사람이 사용했던 무선 이어폰을 그대로 썼다가 귀질환으로 고생한 사례가 소개됐습니다.

A씨는 “친구가 에어팟을 안 가지고 오면 나눠서 끼니까 그대로 썼는데 어느 날 귀에서 진물이 나왔다”며 “병원에 가 보니까 외이도염이라고 하더라” 말했습니다.

ⓒ 유튜브 ‘스브스뉴스’


또 B씨는 “버즈 한쪽을 잃어버려서 중고나라에서 샀다”며 “원래 귀지가 많은 편이 아닌데 굉장히 많이 생기고, 귀 통증도 심했다”고 전했을 만큼 무선 이어폰 때문에 고통을 호소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물론 모든 무선 이어폰들이 문제는 아닙니다.

다른 사람의 귀를 거친 무선 이어폰들이 다시 나의 귀로 돌아왔을 때 문제가 되는 것이죠.

ⓒ 유튜브 ‘스브스뉴스’


이어폰을 끼면 환기가 잘되지 않아서 세균 번식이 증가하는 데에 유리한 환경이 된다고 합니다.

만약에 타인이 가지고 있던 균이 내 몸에 접촉했을 때는 염증을 일으킬 수도 있다고 합니다.

다시 말해 귓구멍에서 고막 직전까지의 통로가 평소에는 약산성을 띠는데 이어폰으로 귀가 꽉 막히면 세균이 번식하기 쉬운 알칼리성 혹은 중성을 띠게 된다고 하는데요.

여기에 다른 이의 귓속 세균까지 들어오면 귀에 염증이 생기고 마는 것이죠.

ⓒ 유튜브 ‘스브스뉴스’


일단 가장 흔한 것은 외이도염이라고 하는데요.

더 피부 밑을 뚫어서 감염을 일으키는 봉와직염이나 혹시 피어싱이나 귀걸이를 하고 있으신 분들은 연골염이나 더 심해지는 합병증이 있을 수도 있다고 합니다.

특히 여름이나 헬스, 러닝과 같은 운동 후 샤워 후에는 귓속이 매우 습하기 때문에 더욱 주의해야 한다고 합니다.

ⓒ 유튜브 ‘스브스뉴스’


만약 누군가에게 이어폰을 빌려주거나 빌릴 땐 소독용 에탄올을 면봉에 묻혀서 꼭 닦아주는 게 최우선!

물론 평소에도 이어팁 교체를 주기적으로 해 주고 1시간 사용했으면 10분 정도 환기를 시킨 후 다시 착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합니다.

출퇴근길, 등하굣길, 공부할 때, 일할 때 등 우리와 떼려야 뗄 수 없는 무선 이어폰. 깨끗하게 관리해서 오래오래 함께 했으면 합니다.

혼자 사용해도 귀를 완전히 밀폐시키는 게 매우 안좋기 때문에 되도록 오래 사용하지 마시고 사용하지 않을 때는 귀에서 빼고 있는 게 좋다고 하네요. (주기적인 소독 필수)
출처 : 유튜브 ‘스브스뉴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