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12월 8, 2022
Home건강"안 멈추면 당뇨에 걸립니다.." 나도 모르는 사이 '혈당'이 천정부지로 솟구치는 최악의 식습관...

“안 멈추면 당뇨에 걸립니다..” 나도 모르는 사이 ‘혈당’이 천정부지로 솟구치는 최악의 식습관 4가지

당뇨는 가장 쉽게 걸릴 수 있는 대사질환 중 하나로 자리잡고 있죠?

대한당뇨병학회에 따르면 당뇨인구는 약 500만명 이상으로, 성인의 10% 이상이 해당하며, 당뇨병에 쉽게 걸릴 수 있는 위험인구 또한 전체의 25% 정도로 추산된다고 합니다.

당뇨는 더 이상 노년층의 질환이 아닙니다. 최근 젊은층의 발병률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당뇨는 식생활 개선이 중요한 질환입니다. 흰 밀가루와 흰쌀 등 정제된 곡물, 탄산음료 등은 혈당을 빠르게 올리는 대표 식품들인데요.

꼭 이 식품들이 아니더라도 혈당을 올리는 식습관이 있습니다. 자칫 놓치기 쉽지만 정상 혈당유지에 방해를 주는 식습관으로 반드시 고치셔야 합니다!

기름진 음식

기름이 많이 들어간 기름진 음식은 주의가 필요합니다.

음식의 지방 양 또한 혈당을 올리는 요인이기 때문입니다. 혈중 지방 수치가 높아지면 혈액으로부터 당분을 제거하는 신체 능력이 떨어집니다.

실제 지방이 많이 들어간 음료를 마신 그룹은 마시지 않은 그룹에 비해 6시간 후 혈당이 32% 높아졌다는 해외 연구도 있습니다.

국내에서는 상계백병원 당뇨병센터 연구팀이 기름진 음식을 많이 먹는 명절 전후를 기준으로 당뇨 환자들의 혈당치를 분석한 결과, 고칼로리 음식이 혈당치를 12.4%나 상승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인공 감미료

진짜가 아닌, ‘가짜 당분’도 혈당에 부정적 영향을 미칩니다. 설탕이 아니라고 해서 인공감미료에 안심해서는 안됩니다.

아일랜드 더블린대 닐 머피 박사 연구진이 성인 45만1743명을 평균 16년 동안 관찰한 결과, 인공감미료가 들어간 음료를 매일 2잔 이상 마시면 심뇌혈관질환으로 인한 사망률이 52% 높아졌다고 합니다.

연구진은 “인공감미료 음료는 혈당과 포도당을 조절하는 인슐린 활동을 억제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아침 굶기

지난해 독일 당뇨병센터는 아침 식사를 거르면 당뇨병 위험이 커질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해 주목을 끈 바 있습니다.

연구팀이 총 9만60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6편의 관련 연구자료를 종합 분석한 결과, 아침을 거르는 사람은 아침을 먹는 사람에 비해 2형(성인) 당뇨병 발생률이 평균 33%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일주일에 단 하루 아침을 거르는 사람도 아침을 꼬박 먹는 사람보다 발생률이 6% 높았으며, 매주 4~5일 아침을 거르면 당뇨병 발생률은 55%까지 올라갔다고 합니다.

아침을 먹지 않을 경우, 점심을 푸짐하게 먹거나 간식을 더 먹게 되면서 혈당이 급상승하고, 인슐린 저항이 나타난다는 해석입니다.

연구진은 아침에는 현미·귀리 등의 통곡류와 야채·과일이 들어간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혈당 유지에 좋다고 권고했습니다.

국에 밥 말아먹기

우리나라 사람들은 유독 ‘국밥’을 사랑합니다. 사실 뜨끈한 국물에 밥 한 그릇을 말아 먹으면 그렇게 맛있고 든든할 수가 없는데요.

하지만 밥을 국물에 말아서 먹거나 죽으로 쒀서 먹으면 혈당이 크게 상승할 수 있다는 점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물론, 전분이 물에 불면 소화되기 쉽고, 빠르게 흡수된다는 장점이 있지만, 이는 결국 혈당의 급상승으로 이어집니다. 푹 끓인 죽은 더 말할 것도 없겠죠? 따라서 국물에 밥을 말아 먹는 습관과 죽은 피하시기 바랍니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

Recent Comments